Home > 환경게시판 > 환경뉴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 투자 콘퍼런스’ 개최
관리자 2018-09-06 114
【에코저널=서울】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유망 환경기업의 민간 투자유치 지원을 위해 9월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8년도 환경산업 투자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이번 환경산업 투자 콘퍼런스는 투자유치를 희망하는 국내 환경기업 25개사, 투자기관 20개사의 관계자 등 7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투자협약 체결식’, ‘유망 환경기업 투자설명회(IR)’, ‘1:1 투자 상담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서는 유망 환경기업 3개사가 국내 투자기관으로부터 총 17억원 규모의 투자금을 유치하는 투자유치 계약식을 진행한다.

대기환경정화시스템 업체인 지엔티엔에스(대표 이경우)는 투자기관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와, 스마트 쓰레기 수거관리 시스템 업체인 이큐브랩(대표 권순범)은 한화투자증권과, 환경처리 장비 및 필터 제조업체인 에이런(대표 박정웅)은 포스코기술투자와 각각 8억원, 7억원, 2억원 규모의 투자유치 계약을 체결한다. 이들 환경기업은 유치한 투자금을 바탕으로 기술 사업화 촉진 및 기업경쟁력 강화 등에 주력할 예정이다.

또한, 환경기업의 투자유치 전략 및 동향 안내를 위한 세미나, 유망 환경기업의 투자설명회(IR), 기업와 투자 심사역간 1:1 투자 상담회도 함께 진행하여 환경기업과 투자기관 간 소통을 강화하고 환경산업 분야에 대한 민간 투자 확대도 이끈다.

환경기업의 투자설명회(IR)에서는 음식물쓰레기 감량기 제작업체인 콘포테크와 친환경 펄프보드 개발 및 생산업체인 지앤택에서 기업 보유 기술·제품 소개와 사업전략 등에 대하여 투자기관에게 발표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투자 유치를 희망하는 환경기업과 투자기관 간 1:1 투자 상담회 및 사후관리를 통해 실질적인 투자유치 효과도 높일 예정이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지난 8년간 이어진 환경산업 투자 유치 지원사업을 통해 32개 환경기업이 국내·외 투자기관으로부터 855억 원의 투자 유치를 성사시키는 성과를 거뒀다”며 “환경산업 분야의 혁신성장 동력을 창출하기 위하여 민간 투자유치 환경을 조성하고 유망 환경기업들의 투자 동반자 확보를 확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산림청, 공간별 특성 따른 정책목표 차별화  
[의정부시] 맑은물환경사업소 통합 홍보 책자 발간